When i was young
‘내가 어렸을 때’를 뜻하는 이 브랜드는 우리 모두의 기억속에 자리 잡은 어린시절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합니다.
어린시절, 우리에게 가장 친숙했던 물건에서 영감을 받아 제품을 기획하고, 단순한 그래픽과 활기넘치는 컬러로 이를 표현합니다.
또 책상 위, 서랍 안, 가방 속 등 자연스레 우리의 일상에 녹아드는 제품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담아 전달하고자 합니다.
When i was young
‘내가 어렸을 때’를 뜻하는 이 브랜드는 우리 모두의 기억속에 자리 잡은 어린시절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합니다.
어린시절, 우리에게 가장 친숙했던 물건에서 영감을 받아 제품을 기획하고, 단순한 그래픽과 활기넘치는 컬러로 이를 표현합니다.
또 책상 위, 서랍 안, 가방 속 등 자연스레 우리의 일상에 녹아드는 제품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담아 전달하고자 합니다.
When i was young
‘내가 어렸을 때’를 뜻하는 이 브랜드는 우리 모두의 기억속에 자리 잡은 어린시절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합니다.
어린시절, 우리에게 가장 친숙했던 물건에서 영감을 받아 제품을 기획하고, 단순한 그래픽과 활기넘치는 컬러로 이를 표현합니다.
또 책상 위, 서랍 안, 가방 속 등 자연스레 우리의 일상에 녹아드는 제품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담아 전달하고자 합니다.
페이스북
트위터
카카오톡
카카오스토리
네이버 블로그
밴드
구글 플러스
floating-button-img